Home > News > Press Release

  작성자 : 관리자 (2018-01-12 15:44:39)
  제   목 : [서울신문]민요와 아프리카 음악이 만나… 흥난다, 앗싸 조회 : 389  

[기사일부발췌]
첫 앨범 ‘트레봉봉’ 화제몰이
정감 넘치는 소리 앗싸는 ‘아프로 아시안 싸운드 액트’(Afro Asian SSound Act)의 약칭이다. 아프리카 음악과 아시아 음악의 결합에 무게를 둔 이름이다.


세 사람의 조합만으로도 화제가 됐던 앗싸의 첫 앨범 ‘트레봉봉’이 한국콘텐츠진흥원의 대중음악 앨범 제작·프로모션 사업의 지원을 받아 지난 5일 발매됐다. 한국의 민요와 전통성악인 정가, 서아프리카 그리오 음악에 힙합, 솔을 비롯해 실험적 프리 재즈, 리듬앤드블루스(R&B), 사이키델릭 록에 이르는 다양한 음악적 요소들이 공존하는 새로운 형태의 사운드 실험을 담았다. 그야말로 ‘아프로아시안 뽕짝’이다.



- 신융아 기자
기사원문보기